깨달음에 관심있는 분들과의 소통을 위한 공간입니다. 무심선원에서 선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Posted
Filed under 초심자가이드
진짜로 깨닫고 싶으면 그저 죽어라고 김태완선생님 법문을 들으십시요. 유튜브에 검색만 해도 꽤 많은 법문 동영상이 뜹니다. 들어보시고 별로 와닿지 않고 믿음이 안가면 믿음이 더 가는 다른 선지식을 찾아야 합니다. 믿음없이 하는 공부는 아상만 키워주니까요. 공연히 시간만 낭비하게 됩니다. 근데, 법문을 들어봤는데 잘은 모르겠지만 웬지 믿음이 가고 호감이 느껴진다면 여기에서 끝을 보세요. 일단 발심을 하셨다면 그 다음에 요구되는 덕목은 인내와 끈기입니다. 그리고 시간이 꼭 필요해요. 가랑비에 옷젓는다고 옷이 젖으려면 시간이 지나야 하니까요.

법문이란 법을 강의하는 것이 아니라, 잠든 공부인을 깨우는 작업입니다. 결국 깨달음은 선지식에게서 얻는 게 아니라 자기 스스로의 마음에서 일어납니다. 깨달음을 아주 거창하고 대단한 것으로 상상하시면 안됩니다. 전혀 그렇지가 않습니다. 단지 스스로의 마음에서 분별망상하는 습에서 한번 놓여나는 것일 뿐입니다. 그런데 그 아무것도 아닌 작은 체험하나로 그 사람의 내면은 완전히 바뀝니다. 아니 바뀌어갑니다. 그래서 그 계합의 체험은 상당히 중요합니다. 이 한번의 계기가 없으면 아무리 그럴 듯한 말을 하고 법에 관한 상당한 지식이 있다해도 그저 알음알이일 뿐입니다. 마치 태양빛 아래에서 촛불을 들고있는 것과 똑같아요. 자기 내면이 밝아져서 스스로 만족스러워야지, 겉으로만 번지르르 하면 뭐합니까? 
꼭 바른법에 들어와야 합니다. 비로소 마음의 문이 열리는 것이지요.
2016/11/28 20:13 2016/11/28 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