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심선원에서 공부하고 있습니다.

Posted
Filed under 공부방
깨달음이 무엇일까?라는 의문이 있어 마음공부에 입문하게 됩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마음공부를 하면 그 의문에 대한 해답을 얻게되는 것이 아니라, 그 의문이 사라져서 더 이상 일어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보통은 깨달음이 무엇인가? 라는 의문이 일어났다면, 그 해답은 깨달음은 이러이러한 거야, 라고 대답이 나와야 하거든요.
세속법에서는 그게 맞아요.
그래야 의문이 해소가 되고 비로소 만족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마음공부에 있어서는 전혀 그렇지가 않아요.
그 의문에 대한 답이 주어지는게 아니라, 그 의문이 사라지는거에요.
왜 그러냐하면, 그 의문의 뿌리인 분별망상에서 벗어나게 되기 때문입니다.
비로소 진리에 눈이 떠지므로, 어떠한 의문도 안만들어집니다.

오늘 어떤 분이 제게 전화를 하여 다소 화가 나신 듯한, 혹은 절망스러운 듯한 목소리로 '도대체 깨달음이 무엇이냐?'고 물으시더군요.
전 좀 난감했습니다.
왜냐하면, 이미 깨달음이 훤히 드러나있고, 그 분도 지금 그 자리에서 질문을 하시고 계신거거든요.
'바로 그거다.' 라고 말씀을 드리고 싶었지만, 그러지 않고 '김태완선생님 법문을 최소한 6개월 정도 들어보시라'고 권해드렸습니다.
공부에 대한 열의가 많으신 분이었습니다.
조금만 안내를 받으시면 금방 터져버릴 것 같은..그런 상태 같아요.

깨달음은 쉽지만 어렵습니다.
끈기와 굳건한 발심으로 한 곳만 파십시요.
반드시 스스로의 내면에서 좋은 소식이 올 겁니다.
그리곤 빙그레 웃으실 거에요.
이런게 있었구나..별 것 아니네, 그런데 좋네..라고 하실 겁니다.

합장.
2016/12/29 17:30 2016/12/29 17:30